로고

1927년 한설야 단편 [사랑은 있으나] 발표(~ 5. 8, <매일신보>)1948년 서정주 시집 [귀촉도] 출판기념회 (장소 : 소공동푸러위, 회비 : 300원)1934년 민태원 장편 [새생명] 연재시작 (~ 6. 22 <매일신보>)
  • 국문사이트아이콘
  • 영문사이트아이콘

문학관 소개

이용안내

전시

교육 / 행사

총서 시리즈

자료실

열린마당

대관안내

청소년잡지

쉽고 재미있게 배우고 즐기는 모두에게 열린 문학관

study / publication

문화의 길 총서

문학관 발행자료

근대 대중문학총서 <틈>

격월간 문화비평 웹진 [플랫폼]

세기의 애인

저자 엄흥섭
서지사항 300쪽|홍시|2023.11.30.|ISBN 9791186198803
내용

한국근대문학관 근대대중문학총서 틈 09권으로 낸 책이다. '통속과 예술의 교류'라는 평가를 받았던 엄흥섭의 초기 중편 소설이다. 1935년 2월부터 8월까지『신동아』에「고민」이라는 제목으로 7회에 걸쳐 연재되었고, 연재에 수록된 삽화는 이마동이 그렸다. 1930년대 조선의 인텔리 청춘 남녀의 방황과 번민을 그렸으며 대졸 청년, 신여성, 조혼한 아내 등의 다채로운 인물들의 취업, 연애, 결혼 문제가 다루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