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1912년 백석 탄생
  • 국문사이트아이콘
  • 영문사이트아이콘

문학관 소개

이용안내

전시

교육 / 행사

총서 시리즈

자료실

열린마당

대관안내

쉽고 재미있게 배우고 즐기는 모두에게 열린 문학관

community

새소식

갤러리

언론보도

문학관을 찾은 사람들

자유게시판

우체통

일상에 담갔던 발을 빼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0건 조회541회 작성일15-07-14 16:54

본문

어제와 다른 오늘, 오늘과 다른 내일을 위해 모두 힘차게 지금 이 순간을 달려가고 있습니다. 그런데 내가 달리고 있는 그곳이 쳇바퀴 속 이라면? 아무리 달려도 결국은 제자리일 뿐 다른 세상은 나타나지 않아요. 이제 일상에서 발을 빼 보세요. 한 걸음만 떼어도 쳇바퀴 속과는 다른 세상이 보일 거예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